본문 바로가기

전체 글47

<경기도> 평택 맛집 육회가 맛있는 한우 육회 전문점 육회 맛집 친구들이 평택에 육회 맛집이 있다고 해서 들린 평택 한우 육회 맛집입니다 맛집이라고 해서 와 보니까 그 전에도 몇 번 와서 먹던 곳이네요 신메뉴가 나왔다고 해서 신 메뉴 한우 육회 세트와 육회 비빔밥 두 개를 주문 친구 두명이 식사 전이라고 해서 육회 비빔밥을 주문했네요 메뉴가 나오기 전에 소고깃국이 나오는데 국물 맛이 정말 너무 끝내주는것 같습니다 국물에 공깃밥만 있어도 밥 한 공기 한 그릇 충분히 할 것 같네요 거기에 무한 계란 프라이 서비스 단 직접 해야 합니다 친구가 계속해다 줘서 많이 먹었네요 여기 오기 전에도 술 한잔 하고 온 거라서 여기서는 소주 딱 두병만 먹고 가는 걸로 하고 육회와 소주를 같이 먹는데 육회가 너무 맛있어서인지 술이 계속 들어가는 것 같네요 얼마큼 마셨는지는 기억도 없습니다.. 2020. 10. 19.
<충청도> 충남 맛집 성환 이화 시장의 순대국밥 맛집을 소개해 드릴께요 충남 맛집 우리 같은 서민이 자주 찾는 성환 이화 시장 내에 순댓국밥 맛집을 다녀 왔습니다 집에서 멀지 않은 곳이기도 하고 주변에서 병천 말고 성환에서 순대국 맛집이 있다고 소개를 해 주어서 성환 이화 시장의 순대 마을 찾았습니다 성환 순대 마을답게 마을 입구부터 쭉 들어서 있는 순대국밥집 들이 있는데 골목까지 순대국밥이 있습니다 보통 사람들은 성환이 작은 도시라서 모르시는 분들이 많이 있는데 성환배는 많이 유명해서 한국인이라면 성환배 안 먹어 본 사람이 거의 없을 겁니다 성환배가 이곳 성환에서 나오는 겁니다 충남 맛집 순대국집은 병천 아우내 순대가 유명하긴 하지만 집에서 병천까지는 멀지만 여기 성환까지는 30분 거리여서 쉽게 올 수 있는 곳이라서 앞으로 자주 올까 합니다 가격도 비싸지 않고 양도 충분히.. 2020. 10. 18.
<경기도> 영종도 마시안 해변의 바다가 보이는 마시안 어부집 조개구이찜 맛집 무의도에서 영종도의 다리를 건너 우측으로 가면 마시안 해변 입니다 거기서 조금 내려가면 조개구이 맛집 마시안 어부 집이 나오는데 일단 주차장이 넓어서 들어가기도 좋고 바다가 바로 보이는 곳이라서 뷰도 너무 좋은 곳 같아요 들어가서 바로 매장에 앉는 손님은 한 테이블도 없고 전부 바다 쪽에 야외 테이블로 앉아 있는데 야외 정원의 테이블은 꽉 차 있어서 겨우 바로 나가는 손님이 있어서 자리을 잡았네요 앉아서 바로 보이는 바다는 꼭 그림 속의 한 장면 또는 영화 속의 장면이 떠오르는 것이 너무 멋졌던 것 같습니다 식사도 하면서 바다 쪽에 가까이 가서 사진을 찍는 사람들도 많고 먹는 것보다 사진 찍기 바쁜 사람도 있는 것 같아요 해변이 바로 밑에 있어서 식사 후에 산책하기도 좋고 너무 괜잔은곳 같습니다 앉아서 .. 2020. 10. 17.
<경기도> 공항 근처 영종도 무의도 마시안 해변에 있는 마시랑 빵 카페 맛집 영종도 무의도 마시안 해변에 위치한 전망 좋은 멋진 카페 마시랑 빵 카페입니다 낮부터 영종도 주변을 차를 타고 영종도의 여러 곳의 다녀 봤는데 거의 섬이라서 그런지 물도 깨끗하고 바다를 계속 보면서 해안 도로를 달리는데 정말 분위기도 그렇지만 바닷가가 계속 이어지니까 너무 환상적인 풍경이었던 같아요 거기에 섬과 섬 사이 다리가 놓여서 지금은 차로 영종도에 무의도을 차로 왔다 갔다 할 수 있어서 너무 좋았던 것 같아요 처음이라서 그런지 하루 종일 차만 타고 다리만 왔다 갔다 해도 기분이 좋을 것 같습니다 집에서 아주 먼 거리도 아닌데 공항은 수십 번도 더 왔다 갔다 하면서 이렇게 멋진 곳이 공항 옆에 있는지 몰랐네요 을왕리는 가끔 공항 갈 때 시간 남으면 조개 구이 먹고 공항 으로 갈 때는 있었지만 영종도.. 2020. 10. 16.
<강원도> 해돋이로 유명한 정동진 동명 해수욕장 횟집 강원도 해돋이로 유명한 정동진과 정동진 직전 동명 해수욕장에서 바닷바람을 맞으면 가족들과 같이 산책을 한 후에 바로 앞 횟집을 들어갔습니다 동명 해수욕장의 주변 상가와 식당들은 다 문을 닫은 상태여서 인지 이곳 횟집만 사람이 넘쳐나는 것 같습니다 자리도 없어서 잠시 기다린 후에서 야 자리가 나와서 앉을 수 있었습니다, 속으로 이 집 많이 유명한가 왜 이리 손님이 많아 이런 생각을 하면서 회를 주문하고 기다리는 동안 약간의 스끼다시가 여러 가지 많이 나오는데 형식상 나오는 건지 그리 맛은 좋지 않았던 것 같습니다 물회 엄청 좋아하는데 서비스로 나온다고 해서 좋아했는데 국물 맛은 조금 비슷하지만 다른 것들은 뭐 그닥 서비스니까 이렇게 나오나 보네요 양이 적더라고 제대로 나옴 더 좋았을것 같은데 조금 아쉽네요.. 2020. 10. 15.
<충청도> 백제 문화 체험 공주 한옥 마을 옛 도시 문화 유적 돌기 전통과 현대가 공존하는 공주 한옥마을은 전통 난방으로 구들장 체험과 백제 문화를 체험으로 배울 수 있는 전통 문화 체험을 경험 할 수 있는 시스템으로 운영되고 있습니다 한옥 마을 둘레길을 걸을수도 있지만 무인 자전거를 빌릴 수 있어서 운동도 하고 구경도 할 수 있습니다 연인들끼리 또는 가족끼리 같이 자전거를 빌려 타고 둘레길을 둘러보면서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습니다 공주 한옥마을은 족욕 체험장과 한옥마을 북 스테이 역사 체험 놀이와 캠핑장 바베큐장이 있어서 가족과 함께 캠핑도 하고 바베큐도 구워 먹고 많은 체험도 할 수 있는 공간입니다 중간중간 포토존도 있고 한옥의 아름다움을 느낄 수도 있는 곳 공주 한옥 마을 입구에서부터 포토존이 있고 산책로가 있어서 박물관 길과 무령왕릉길 고마나루 솔밭길 공산성 .. 2020. 10. 14.
<경기도> 서울 근교 정원에 핑크 뮬리 밭이 있는 심스 카라반 카페 서울 근교 평택에 위치한 완전 이색적인 카페 심스 카라반입니다 평택에서 아산방향으로 십여분 정도 내려가면 도로변에 있는 카페인데요 넓은 주차장에 카페 간판을 보고 들어 갔네요 들어가서 안으로 보이는 카라반 잠시 멍~ 카페인데 카라반이 있어서 카라반 캠핑장으로 착각했을 정도입니다 얼른 주문으로 하고 안으로 들어갔네요 들어서자 마자 보이는 핑크 뮬리 밭이 가운데 있고 그 안에 작은 포토존들 너무 멋지네요 주변으로 자갈을 깔아서 길을 만들고 길 끝으로 카라반들이 있는데 캠핑장 생각하면 맞을 것 같네요 카페에서 주문한 음료를 매장 안에서 먹어도 되지만 이 모습을 보고 누가 안에서 마실까요 저희도 일단 밖에 모닥불이 피워져 있는곳으로 앉았습니다 자리에 앉아 있는데 불이 피워져 있으니 한참을 말도 안 하고 불만 쳐.. 2020. 10. 13.
<충청도> 당진 삽교호 바다 공원 탑공원 해상 공원 놀이 공원 조개 구이 맛집 충정도 삽교호 오랜만에 왔는데 너무 많이 변했네요 바다 쪽으로는 삽교호 바다 공원이 조성되어 있는데 삽교호에 들어서자 마자 왼쪽으로 전부터 있던 탑공원과 바로 밑으로 함상 공원 전에는 함상 공원도 무료입장 이었는데 지금은 유료로 바뀐 것 같네요 함상 공원에서 바로 밑으로 바다 공원이 새로 만들어져 있는데 새로 만든 만큼 시설도 깔끔하고 잘 정돈되어 있는 것이 데이트하기에 정말 좋은 장소 같습니다 그리고 삽교호 바다공원 야외공연장도 크게 만들어져 있고 옆으로 함상 공원 바다 카페도 생겼네요 너무 많이 변해서 전에도 많은 사람이 찾아왔지만 지금은 완전 국민 관광지로 엄청 많은 사람이 몰리는 것 같습니다, 오후에 왔는데도 가족 단위부터 데이트하는 연인들 공원 잔디에 텐트 치고 노는 사람들 너무 행복한 모습이었.. 2020. 10. 12.
<충청도> 백제 의자왕 삼천 궁녀 낙화암과 부여 고란사 와 수륙양용 시티투어 관광 여행 충청도 부여는 옛날의 삼국 시대 백제의 의자왕과 관련된 바위는 백화정이라는 조그마한 정자가 있는데 백제 시절 백제가 망하기 직적 적에게 죽을지언정 남의 손에 죽지 않겠다고 하고 이곳 백마강에 와서 빠져 죽어 타사암이라고 불리었다고 합니다. 언제 낙화암으로 바뀌었는지는 모르지만 지금은 타사암이 아닌 낙화암이라고 합니다 부여 구드래 선착장에서 황포 돛배를 타고 고란사까지 갈 수 있습니다 전 고란사 가는 방법이 이 배를 타고 가야만 갈 수 있는지 알았는데 걸어서 부소 산성을 넘어서 오는 방법도 있다고 하네요 가기 전에는 몰랐는데 저희는 뭐 왕복 표을 끊어서 부란사에 갔다가 낙화암까지만 올라가서 낙화암에서 백마강을 바라보고 풍경도 감상하고 다시 내려왔네요 고란사는 자세한 기록은 없지만 낙화암에서 죽은 궁녀들의 .. 2020. 10. 12.